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04-25 오후 05:32:10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재원 의원, ‘연동형 선거제 적용 역대 총선 의석수 변화’
17~20대 총선 결과에 연동형 비례대표제 의석수 산식을 적용한 결과
한국, 민주 양당은 9~25석 감소. 정의당 등 소수정당은 2~22석 증가
2019년 03월 21일(목) 10:36 [N군위신문]
 

↑↑ 김재원 국회의원
ⓒ N군위신문
자유한국당 김재원 의원은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합의한 연동형 비례대표제 법안에 따른 의석수 산출방식을 적용해 역대 선거(17~20대 총선) 결과를 기준으로 의석 수 변화를 분석했다.

이 자료는 21일 오후 2시 자유한국당에서 주최하는 「연동형 비례대표제 무엇이 문제인가?」긴급토론회에서 발표한다.

지난 19일 공개된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부분 도입한 공직선거법 개정안에 따르면, 비례대표 의석을 두 차례 나눠 정당득표율에 따라 배분한다. 1차로는 정당득표율에 따른 의석총수에서 당선된 지역구 의석수를 뺀 나머지의 1/2을 각 당에 배분한다. 2차로는 75석(총 비례의석수)에서 각 당에 1차로 배분된 비례대표 의석수를 뺀 나머지를 정당득표율로 곱한 뒤 1/2을 각 당에 배분한다. 이러한 산식을 적용해 역대 총선을 지역구 225명으로 보정한 뒤 지역구와 비례대표를 계산했다.

(* 계산과정에서는 소수점 이하를 모두 반영하였으며, 결과값은 소수점 첫째자리에서 반올림하였음. 3%이하 득표정당의 득표율은 계산과정에 반영하지 않았음. 산식이 매우 복잡하여 비례대표 의석수 산정에 미세한 오차가 발생할 수 있음)

그 결과 20대 총선결과 의석수에 비해 당시 새누리당은 14석, 민주당은 17석이 감소한 반면, 국민의당과 정의당은 각각 22석과 8석이 늘어났다. 17대 이후 역대 총선 결과 변화도 마찬가지로 다수 양당은 9~25석의 감소가 있었고 소수 정당들은 2~22석까지 증가했다.

다수당의 의석수 감소분을 고스란히 소수당이 나눠가진 셈이다. 특히 50% 준연동제 특성상 지역구 의석이 많은 경우 1차 비례대표 의석 배분에서 소수당의 배분 의석수가 크게 증가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연동형 비례제를 적용한 17대~20대 총선 의석수 변화와 최근 3월 18일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 반영 의석수 비교표는 아래와 같이 첨부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로면 석산마을, 생활탁구교실 운..
군위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군위교육지원청, 신학기 학교급식 ..
장윤정과 함께하는 2019 신춘 Dream..
삶 속의 작은 힐링, 반려식물 키우..
군위군인사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2019년 공연..
Q&A 조합장선거가 궁금해요! (3)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시행
부계초, 입학식 개최

최신뉴스

(주)TSK워터, 군위군교육발전기금 ..  
군위군 ‘원예치료사 1급’ 과정 ..  
‘함께모아 행복금고’기부로 따뜻..  
군위署, 녹색어머니회 위촉식 및 ..  
효령면 행복학습센터 개설 운영  
김영만 군위군수, 민선7기 공약실..  
군위군보건소, 생명사랑마을 조성  
군위초, 장애이해교육 실시  
군위군 개별주택가격 결정·공시  
소보면 ‘찾아가는 현장 이장회의..  
군위군의회 제238회 임시회 개회  
군위군보건소, 국가예방접종사업 ..  
군위군-수성구 자매결연 체결  
군위교육지원청, 교육비 지원 업무..  
군위교육지원청, 학교운영위원장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