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20-10-23 오후 06:13:45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희국 의원, LH아파트 최근 3년간 하자 2만4,117건 발생
2020년 09월 16일(수) 17:19 [N군위신문]
 

ⓒ N군위신문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장기임대, 공공임대 아파트와 분양주택에서 발생한 하자가 최근 3년간(2017년~2019년) 총 2만4117건에 달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민의힘 김희국의원(군위·의성·청송·영덕, 사진)은 LH에서 제출받은 자료(주택유형별 하자발생 현황)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3년간 발생한 하자 2만4,117건을 주택유형별로 보면, 장기임대(국민,행복,영구)는 총 4,462건(도배 불량 1,261건, 오배수 등 불량 1,911건, 타일 불량 706건)의 하자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공임대(5년,10년)은 총 10,297건의(타일 불량 3,360건, 오배수 등 불량 2,324건, 도배 불량 1,904건)의 하자가 발생했고, 분양주택도 총 9,358건(타일 불량 2,821건, 오배수 등 불량 2,307건, 도배 불량 1,912건)의 하자가 발생했다.

2019년의 경우를 보면, 장기임대(국민,행복,영구)는 오배수 등 불량이 389건으로 가장 많았고, 공공임대(5년,10년)와 분양주택은 타일 불량이 각각 1,409건, 769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다.

입주민들이 하자로 많은 불편함을 겪고 있는 가운데, 누수 피해 또한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간(‘15년~’19년) LH 임대아파트에서 총 3,180의 누수 하자가 접수되었고, 누수로 인해 100건의 의류, 침구류, 가구류, 생활용품 등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희국 의원은 “LH는 타일, 도배, 오배수 등에 대한 하자를 적극적으로 보수하고, 각종 하자로 인해 입주민들이 겪고 있는 불편을 줄일 수 있는 근본적 해결방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산림조합에 추석 벌초·묘지 관리..
군위노인복지센터, ‘추석맞이 사랑..
‘아이군위’ 쇼핑몰 추석맞이 전품..
지붕 위의 암소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금 신..
효령초, 찾아오는 도자기 체험 실시
군위군, 올해 각종 체육대회 전면 ..
/기고/의성소방서, “불나면 대피 ..
군위군 보건소, 자살예방교육 및 골..
의흥초, 항일의병과 독립운동 및 현..

최신뉴스

시와 음악이 어우러진 행복 詩 콘..  
군위署, 찾아가는 군민안심센터 인..  
로타리클럽, 황룡 김상수 총재 공..  
제33회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현..  
군위군, 내년도 예산 확보에 총력  
군위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누전기..  
이은결 ‘비욘드 매직’ 기획공연 ..  
의흥면 건강마을 조성사업, 원예수..  
군위군, 성인문해교육 ‘고지바위..  
교통장애인협회 군위군지회, 장애..  
최원준 노인회장, 자랑스런 도민상..  
군위군, 콩 정선기 무료 운영 ‘호..  
한농공 의성군위지사, ‘농어촌 집..  
추예성 선수, 한국초등부테니스 전..  
효령중·고, 사제동행 패션모델 체..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