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20-09-17 오후 05:33:3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농업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군위군 지역 마늘재배 농가 ‘마늘 값 폭락’ 한숨
평균 거래가 전년비 40% 하락
생산비 보장·전량 수매 요구
2020년 06월 04일(목) 10:17 [N군위신문]
 

ⓒ N군위신문

마늘 수확을 20여 일 앞두고 마늘 가격이 폭락하자 재배 농가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지난달 28일 군위지역 마늘재배농가 등에 따르면 마늘 밭떼기 평균 거래 가격이 지난해 660㎡(200평)에 400만 원∼450만 원에서, 올해는 230만 원∼250만 원으로 떨어졌다.

도매가격도 1㎏에 4000원으로 평년 6500원과 비교하면 40%에 가까운 2500원이 하락했다.

군위군 내에는 한지형 마늘 244 농가 87㏊, 난지형 마늘 279 농가 226㏊를 재배하고 있다.
마늘값이 폭락하자 농가마다 “생산비도 나오지 않는다”며 아우성이다.

또, 군위군 의흥면에서 마늘재배를 하는 B(68) 씨는 “올해는 코로나19 에다가 마늘 가격하락으로 상인들조차 찾지 않고 있다”며 어려움을 호소했다.

군위읍과 효령면, 우보면에서도 마늘 농가들이 정부 보상가로 마늘밭을 갈아엎은 농가가 상당수에 달한다.

정부가 내놓은 한지 마늘 긴급안정제가 오히려 산지 가격 하락을 부채질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정부는 한지 마늘과 난지 마늘 폐기 지원금으로 660㎡(200평)에 212만 원을 책정했다.
이 때문에 상인들이 밭떼기 거래에 이 기준을 적용해 그 밑으로 값을 부른다고 한다.
마늘 농가들은 최소한 생산비를 보장하고 마늘 전량을 수매해 달라고 요구한다.

마늘재배농가 A씨(63·군위읍)는 “올해 마늘 생산성이 작년보다 적지만 평년보다 많은 것으로 전망되면서 마늘 도매가격은 1kg 기준 4000원 선으로 평년 6500원 대보다 40% 가까이 하락했다”고 말하고 “정부는 수매가격을 턱없이 낮은 가격을 제시하고 있어 받아들일 수 없다”며 “생산비 이상 소득을 보장받을 수 있는 대책을 시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통합신공항 ‘소보-비안’ 결정
“명품공항 건설로 역사에 남는 공..
가족끼리 소통하고 위로하는 ‘라온..
군위군, 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 등..
군위읍 주민자치센터, 문화강좌 수..
휴크레플, 사랑의 여름 이불 전달해
이철우 도지사, 발로 뛰며 국가투자..
악수대신 절을 합시다!
의성소방서, ‘7월 소방안전 퀴즈’..
김희국 의원, 군위·의성·청송·영..

최신뉴스

통합신공항 이전유치 축하기념 ‘..  
군위중, 오케스트라 동아리 경북도..  
군위군 찾아가는 청년 워크숍 개최..  
팔공농협, 추석 맞이 이동판매 실..  
군위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노인학..  
경북교육청, 2학기 코로나19 대비 ..  
부계초병설유치원, 초1학년과 테라..  
군위군, 9월은 재산세 납부의 달  
㈜서광에너지 김휘대 대표, 교육발..  
군위교육지원청, 특수교육운영위원..  
김희국 의원, LH아파트 최근 3년간..  
군위·개나리RC, 사랑의 마스크 전..  
군위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심..  
군위군, 친환경 농법 ‘미꾸리’ ..  
말 못 할 고통 ‘치질’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