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10-19 오후 04:31:47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고등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 발의
김재원 예결위원장
수시·특별전형폐지
정시정형 100% 모집
2019년 09월 19일(목) 10:33 [N군위신문]
 

↑↑ 김재원 국회의원
ⓒ N군위신문
김재원 국회 예결위원장(자유한국당, 상주시·군위군·의성군·청송군)은 대입제도의 공정성 확보를 위해 정시 100%로 학생을 선발하는 방안을 담은 「고등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지난 18일 대표 발의했다.

이번 개정안은 현행 법령의 특별한 경력이나 소질 등을 가진 자를 대상으로 학생을 선발하는 특별전형을 삭제하고, 학생 선발 일정에서 수시 모집을 제외했다.

또한 대학의 장은 교육부장관이 시행하는 시험(대입수학능력시험)의 성적만을 입학전형 자료로 활용하도록 강제했고, 학교생활기록부의 기록, 대학별 고사(논술 등 필답고사, 면접 및 구술고사, 인성검사 등)는 특정학부와 학과에서만 활용할 수 있도록 제한했다.

수능 성적만을 입시에 반영하기 위해 학교생활기록, 인성·능력·소질·지도성 및 발전가능성과 역경극복 경험 등 학생의 다양한 특성과 경험을 입학전형자료로 생산·활용하여 학생을 선발하는 업무를 전담하는 입학사정관제 규정 역시 삭제했다.

이번 개정안은 최근 조국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의혹이 제기된 스펙 품앗이, 허위경력 기재, 경력 위·변조 등 특별전형이나 수시모집 과정에서 학생부종합전형을 악용하는 부정입학을 근절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김재원 위원장은 “교육의 다양성과 공교육 정상화를 위한다는 현행 입시제도는 이미 국민의 신뢰를 상실했다”며 “고등교육법 개정을 통해 외부 요인이 개입할 여지가 많은 복잡한 입시 제도를 단순화하고, 학생 개개인의 실력과 노력이 정정당당히 보상받을 수 있도록 공정성을 확보하는 것이 시급하다”고 개정안 발의 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개정안은 김재원 위원장이 대표발의하고 강석호, 강효상, 김도읍, 김상훈, 김성원, 박성중, 박인숙, 송언석, 심재철, 안상수, 이주영, 이채익, 이철규, 정점식, 정종섭, 주호영 총 16명의 의원이 공동 발의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군위통합신공항 산성면 추진위원회 ..
군위중, 삼성라이온즈파크 현장체험..
군위읍이 확 바뀐다!, 군위읍 농촌..
박창석 도의원, 따뜻한 추석 명절맞..
통합신공항 군위·의성주민투표 찬..
군위초, 2019학년도 2학기 학생회 ..
제11회 삼국유사 퀴즈대회 성공적 ..
군위군 성인문해교육, ‘파전학교’..
9월은 재산세 납부의 달
의흥 위천 강변 “코스모스 활짝”

최신뉴스

팔공농협, 2019년산 자체(산물)벼 ..  
“생각하는 청렴보다 실천하는 청..  
군위군 국화연구회, 과제교육 실시  
군위군다문화센터·군위경찰서 업..  
마에스트로 금난새와 함께하는 가..  
‘제45회 군위군민체육대회’ 성황  
군위군, 공공비축미 대형포대(톤백..  
하나마나한 언론중재위 시정권고, ..  
희망의 등불이 되겠습니다  
통합신공항 특별법 절차에 따라 진..  
군위신문 창간 24주년 축하…간담..  
“어르신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군위축협, 양봉기자재 전시회 가져  
/인터뷰/삶의 힘을 키우는 따뜻한 ..  
통합신공항 이전지 선정 국방부 손..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