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20-05-29 오후 07:27:16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농업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사과 햇볕 데임(일소과) 피해 최소화 노력 당부
지속된 고온, 폭염으로 사과 햇볕 데임 피해 발생 증가 우려
도농업기술원, 사과 햇볕 데임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해 주기를 당부
2019년 08월 07일(수) 17:05 [N군위신문]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장마가 끝난 후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사과 과실에 햇볕 데임(일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과원 관리에 주의를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 N군위신문

햇볕 데임 피해는 높은 온도와 강한 광선의 상호작용에 의해 발생하며 주로 나무의 남·서쪽 방향에서 많이 발생한다.

조·중생종 품종(썸머킹, 아리수, 홍로 등)이 만생종 품종(후지 등)보다 일찍 발생하며 왜화도가 높은 대목일수록 발생이 증가한다.

또한, 수세가 약하거나 과다 결실된 경우, 수분 스트레스를 받을 경우, 과다 착과된 가지에서 과실이 갑자기 고온과 강한 광선에 노출될 경우도 발생이 증가한다.

ⓒ N군위신문

햇볕 데임 피해를 받은 과실은 태양 광선이 닿은 면이 흰색 또는 엷은 노란색으로 변하며 증상이 진행되면 피해를 받은 과피가 갈색으로 변하거나 엷은 색으로 퇴색된다.

피해 정도가 심한 경우 피해 부위가 탄저병 등의 병에 2차 감염되어 부패되고, 수확기가 되면 동녹이 심하게 발생하기도 한다.

햇볕 데임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사과원 토양 내 적당한 수분이 유지될 수 있도록 물주기를 짧게 자주하고 전면 초생재배를 하여 고온피해를 예방하며 폭염과 가뭄이 오래 지속되면 사과원의 잡초를 짧게 베어 수분 경합을 방지해야 한다.

ⓒ N군위신문

또한 과실이 많이 달린 가지는 버팀목을 받치거나 끈으로 묶어 강한 직사광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며 나무 내부까지 햇볕이 골고루 들어갈 수 있도록 웃자란 가지를 제거하되 지나치지 않도록 한다.

햇볕 데임 피해 발생이 우려되면 미세살수(대기온도가 31±1℃일 때 30분 살포, 5분간 정지)를 하거나 탄산칼슘(크레프논 또는 칼카본 40~50배액, 10~15일 간격 3~4회)을 살포한다.

권태영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연구개발국장은 “앞으로 지구온난화에 의한 기온 상승으로 사과 햇볕 데임 발생 및 피해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측되므로 사과 재배농가에서는 적극적으로 피해 예방에 힘써 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코로나19 극복 등 지역 재..
군위군청 쉼터에 스며든 책 향기
군위군,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
군위군, 코로나19 안심업소 ‘클린..
되살아난 영호남 지역주의
경북도, 군위 군관리계획 및 도시개..
경북도, 2020.1.1기준 개별공시지가..
군위교육지원청, 코로나19 감염병 ..
야생동물 인명피해, 경북도에서 보..
군위군, 작은 성장동력 사업발굴 워..

최신뉴스

고로면 주민자치위원회, 출범식 개..  
사랑의 열매 나눔 봉사단, ‘환경..  
군위사랑상품권 금융기관 판매·환..  
구명본, 소나무展(Pine Tree) 개최  
군위군, 성별영향평가 사업담당자 ..  
의성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봉축..  
코로나-19 전파방지를 위한 급식 ..  
농촌지역의 교통서비스 혁신 군위..  
효령중·고, 학교폭력예방 또래상..  
K-water 군위지사, 취약계층 생필..  
친환경 논생태양식 미꾸리 입식시..  
의흥초, ‘덕분에 챌린지’ 동참합..  
행정안전부 대구청사관리소, ‘농..  
삼국유사군위도서관, 단계적 운영 ..  
군위교육지원청, 등교하는 학생들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