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07-19 오후 01:12:06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자치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군위군, 상반기 유료관광객 지난해 보다 증가
사라온이야기마을 26.6% 상승, 총 5,810명 늘어
2019년 07월 04일(목) 10:46 [N군위신문]
 
상반기 군위군을 다녀간 유료관광객이 지난해보다 6%정도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 N군위신문

군위군은 유료입장객을 받고 있는 사라온이야기마을(2,000∼3,000원), 엄마아빠어렸을 적에(1,500~2,000원), 장곡휴양림(인터넷예매), 경북대 자연사박물관(예약관람), 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공원(2018년 3월개장, 통계 7∼12월 관람객)등 5개 지역 관람객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 보다 5,810명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 N군위신문

특히 사라온이야기마을과 김수환 추기경 사랑과 나눔 공원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26.6%와 23.8%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 N군위신문

이는 두 곳이 교통이 편리한 군위읍에 위치하면서 승용차로 5분 거리에 있어 동시 방문이 편리해 함께 늘어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 올해는 김수환 추기경 선종 10주기를 맞아 많은 사람들이 방문한 것으로 보인다.

ⓒ N군위신문

군은 유료관광지 외 삼존석굴, 화본역, 한밤마을, 인각사, 팔공산 하늘정원, 화산마을 등 주요 관광지에도 지난해 보다 많은 관광객이 다녀간 것으로 분석하고 하고 있다.

ⓒ N군위신문

군위군은 올 연초부터 ‘소소한 이야기가 있는 군위여행’을 주제로 군위군 전역 25개 관광지를 3개 코스로 나눠 군위를 찾는 여행객들의 편리한 관광을 할 수 있도록 관광안내지도와 관광안내판을 제작 완료했다.

ⓒ N군위신문

군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삼국유사테마파크 임시 개장과 군위 최고의 천연자연환경을 가지고 있는 고로면 화산마을의 정비를 통해 보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때 이른 무더위…경북도, 병원성대..
김재원 의원, 자유한국당 유튜브 영..
‘환해조아’ LED조명 교체사업
경북도, 삼국유사의 도시 군위에서 ..
경북도, 특별 제안 공모…인구증가..
자녀와 가족이 함께하는 명랑운동회..
군위경찰서, 지역농가 돕기 위해 양..
의성소방서, 군위체육공원서 익사자..
군위초, 부모 독서교육 연수 실시
군위군 공판장 개장, 자두·복숭아 ..

최신뉴스

부계초, 부계소시움 나눔장터 열려  
우보초, ‘니가 있어서 참 좋아’  
군위군보건소, ‘우리마을건강파트..  
군위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나나..  
“청렴이행각서 교환 및 안전결의..  
“할머니, 할아버지,건강하세요”  
군위군 재향군인회, 해외 안보연수..  
군위축협, 축산물프라자 직거래장..  
우보초, “칭찬장터에서 꿈은 키우..  
우보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건강..  
경북북부지역 시군의회 의장협의회..  
군위 중앙고속도로서 5중추돌…3명..  
군위교육지원청, 2019년 공유재산 ..  
우보면 적십자봉사회, 선곡 1리·3..  
우보면 여성자원봉사대, 손마사지..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