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20-05-26 오후 04:12:34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부계중, “가깝고도 먼나라 중국으로 떠나다”
CCAP 그 두 번째 문을 열다
2019년 06월 21일(금) 18:18 [N군위신문]
 
부계중학교(교장 이장석)는 2019년 YNU-CCAP(영남대학교 외국인 학생과 함께 하는 국제문화이해 프로그램)에 선정되어 지난 5월의 수업에 이어 지난달 21일 전교생을 대상으로 두 번째 수업을 실시했다.

ⓒ N군위신문

YNU-CCAP는 영남대학교와 경상북도교육청이 협력하여 실시하는 국제문화이해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번 6월 수업은 중국 정주 하남성에서 온 오개빈 선생과 한국인 자원봉사자인 전수민 선생이 한 조를 이루어 수업을 진행했다.

56개의 다민족으로 이루어진 세계 인구 1위, 국토면적 4위인 중국의 다양한 문화와 기후 환경에 대한 수업을 퀴즈형식을 빌어 재미있게 진행했다. 간단한 중국말을 배울 때 학생들은 큰 소리로 성조를 따라하며 즐거워했다.

ⓒ N군위신문

중국음식을 통해 중국의 여러 지역 문화를 이해하고 우리나라의 음식과 비교해 보기도 했다. 또, 중국전통 종이 예술인 ‘전지’에 대해서 배우고 난 후 중국에서 복을 부르는 글자인 ‘囍’(희) 자를 학생들이 직접 색종이로 만드는 시간을 가졌다.

수업에 참여한 부계중 학생들은 “중국은 친근한 나라고 그 나라에 대해 많이 안다고 생각했는데 수업을 통해 몰랐던 것을 많이 알게 됐어요. 나중에 꼭 여행가서 유명한 ‘베이징 덕’을 먹어보고 싶어요”라고 수업을 들은 소감을 말했다.

부계중 학생들은 교실 안에서 CCAP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타문화를 존중할 줄 알고 문화다양성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기회를 얻었다.

이장석 교장은 “학생들이 교실 안에서 다른 다양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은 농촌에 있는 우리학교 학생들에게는 정말 유익한 프로그램이다. 회를 거듭할수록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코로나19 극복 등 지역 재..
군위군청 쉼터에 스며든 책 향기
군위군,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
군위군, 코로나19 안심업소 ‘클린..
되살아난 영호남 지역주의
경북도, 군위 군관리계획 및 도시개..
경북도, 2020.1.1기준 개별공시지가..
군위군,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군위교육지원청, 코로나19 감염병 ..
야생동물 인명피해, 경북도에서 보..

최신뉴스

군위군, 퇴비 부숙도 무료검사 시..  
경북 소방본부, 영농철 농촌일손돕..  
군위교육지원청, 등교수업 준비에 ..  
개별공시지가 열람 및 이의신청 접..  
군위군 사회단체, ‘통합신공항 우..  
군위군, 국방부에 대구 군 공항 이..  
군위교육지원청, 등교수업 격려  
군위교육지원청Wee센터‘학업중단 ..  
군위환경, 주택화재 피해가구 도움..  
군위서, 북한이탈주민 원스톱 여성..  
군위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너희..  
농업인의 힐링을 위해 문을 열다  
군위교육지원청, 첫 등교하는 고3 ..  
의성소방서, 농촌 일손 돕기 추진  
군위군보건소, 생명사랑환경 조성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