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04-25 오후 05:32:10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독자마당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속도를 줄이면 사람이 보입니다
2018년 11월 01일(목) 21:35 [N군위신문]
 

↑↑ 박경규 경위
ⓒ N군위신문
만산홍엽, 초록이 지쳐 단풍든 산을 보러 도회인들은 나들이로 도로가 분주하고 황금물결 넘실대는 농촌 들녘에는 연로하신 어르신들의 손길이 바쁜 계절이다.

가을 나들이 철에는 교통량이 증가하는 만큼 사고가 잦아서 졸음, 음주, 과속운전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농촌 시골길 운전자는 경운기와 어르신 보행자로 무조건 차량속도를 줄여만 한다.

‘속도를 줄이면 사람이 보입니다’ 슬로건은 경찰청과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 합동으로 보행자 안전 및 사망자 감소를 위해 도심부 도로 및 특별 구역에서 제한 속도를 50km/h 및 30km/h로 낮추는 정책이다.

국토교통부, 경찰청에 따르면 우리나라 교통사고 사망자수 및 보행자 사망비율은 OECD 회원국 중 최하위 수준인 인구 10만명당 보행자 사망자수 3.5명이다. 노르웨이는 0.2명, 스웨덴 0.3명, 독일은 0.7명이다. 차량속도에 따른 제동거리 변화는 50km/h 일때 27미터 이고, 80km/h일 때 제동거리는 두배가 넘는 58미터 이다. 차량속도에 따른 사망가능성은 시속 60km일 때 85%로 10km만 줄여 사망 가능성이 30% 줄어든다고 한다.

교통선진국 덴마크에서는 도로의 제한속도를 60km/h에서 50km/h로 속도를 줄인 뒤 사망사고가 24%, 부상사고가 9% 감소하였다. 또한 독일에서는 전체 교통사고가 20% 감소하는 결과를 보였다.

차량의 속도 제한뿐 아니라 운전자의 인식 개선도 함께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아침 초등학교 앞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근무를 서다보면 제한속도 30km인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올망졸망 어린학생을 태우고 막무가내로 달려와서 주정차금지구역인 어린이보호구역에 정차하는 학부모님들과 노인보호구역, 생활도로구역도 30km 지정 되어 있어도 아랑곳 하지 않고 쌩쌩 달리는 운전자를종종 목격한다.

우리나라의 도로는 지금까지 차량 중심의 소통위주의 정책이었다면 이제는 사람 중심, 보행자 중심으로 우선순위를 바꿔야한다. 보다 빨리 보다 높이 생존경쟁에서 뒤 처지 않으려고 앞만 보고 달려온 치열한 생존경쟁에서 삶의 속도를 낮추면 행복이 보인다. 조급한 마음을 버리고 여유를 갖고 느릿느릿 가면 어스름 해질녘 경운기를 운행하시는 어르신들이 보이고 정겨운 시골들녘 노란 들국화가 환하게 웃으며 반겨 줄 것이다.


군위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박경규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로면 석산마을, 생활탁구교실 운..
군위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군위교육지원청, 신학기 학교급식 ..
장윤정과 함께하는 2019 신춘 Dream..
삶 속의 작은 힐링, 반려식물 키우..
군위군인사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2019년 공연..
Q&A 조합장선거가 궁금해요! (3)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시행
부계초, 입학식 개최

최신뉴스

(주)TSK워터, 군위군교육발전기금 ..  
군위군 ‘원예치료사 1급’ 과정 ..  
‘함께모아 행복금고’기부로 따뜻..  
군위署, 녹색어머니회 위촉식 및 ..  
효령면 행복학습센터 개설 운영  
김영만 군위군수, 민선7기 공약실..  
군위군보건소, 생명사랑마을 조성  
군위초, 장애이해교육 실시  
군위군 개별주택가격 결정·공시  
소보면 ‘찾아가는 현장 이장회의..  
군위군의회 제238회 임시회 개회  
군위군보건소, 국가예방접종사업 ..  
군위군-수성구 자매결연 체결  
군위교육지원청, 교육비 지원 업무..  
군위교육지원청, 학교운영위원장 ..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