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05-22 오후 06:21:26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부계중, 외국인과 함께 하는 문화교실
붉은 석류의 나라 이란을 배우다
2018년 10월 25일(목) 20:28 [N군위신문]
 
부계중학교(이장석)는 지난 24일 외국인과 함께하는 문화교실(Cross-Culture Awareness Program)를 실시했다.

ⓒ N군위신문

이 프로그램은 다문화 이해교육을 통해 학생들에게 21세기에 필요한 국제적인 감각과 세계시민의식( Global Citizenship)을 길러주기 위해 대구대학교와 협력하여 2013년부터 실시해오고 있다.

이날은 같은 아시아대륙에 있는 나라이기는 하지만 한국인들에게는 다소 낮선 나라인 ‘이란’ 출신 ‘Shabnam Sghamoradi’선생이 부계중학교를 방문했다.

‘Shabnam Sghamoradi’ 선생은 이날 화려하고 정교한 무늬를 가진 이란 북쪽지방 전통 옷을 가져와 학생들에게 자세히 설명해 주었다. 그리고 이날 쓰고 온 ‘히잡(Hijab)’에 대한 설명에 학생들은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히잡(Hijab)’ 문화에 대한 이해도 넓혔다. 또한, 이슬람 국가들의 음식문화에 대한 많은 지식을 배우기도 했다.

ⓒ N군위신문

Shabnam Sghamoradi 선생은 10년 전 ‘대장금’ 이라는 한국 드라마를 보며 한국에서 공부하는 꿈을 키워 왔고, 올해 그 꿈을 이루었다는 선생의 설명을 들은 한 학생은 “이란 젊은이들에게 우리나라 드라마와 ‘K-pop’이 잘 알려져 있다는 뉴스를 듣기는 했지만, 실감하지 못했는데, 실제 선생님말씀을 들으니 기분이 매우 좋고 어깨가 으쓱해져요.”라고 말했다.

이날 수업은 ‘이란’의 역사와 문화를 현지인에게 직접 들어봄으로써 그 나라를 이해하며 더불어 문화의 다양성에 대한 인식을 증진 시키는 특별한 시간이 되었다.

외국인과 함께하는 문화교실에 대한 학생들의 기대와 관심이 매우 높아 교육적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되며, 학생들이 다른 사회, 종교, 문화적 배경을 지닌 사람들을 이해하고 열린 마음으로 대할 수 있는 성숙한 자세를 배울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군위군 식목일 기념 나무심기 행사 ..
군위군, 제47회 보건의 날 기념 행..
3·1운동 100주년, 그 역사적 현장..
“군위군 관광여행 홍보 전국 누빈..
군위드림스타트, 유아용품 전달
군위군, 보건의료사업 우수기관 수..
부계면 팔공청년회, 강원도 고성군..
군위군, 경북도 ‘대구경북 통합신..
고매초, ‘과학의 달’ 기념 교내 ..
군위군, ‘2019년 새뜰마을공모사업..

최신뉴스

우보초, 농사체험 실시  
군위교육지원청, 간부공무원 학교..  
군위교육지원청, 언어문화 개선 결..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삼국..  
행복 고로면에 ‘고로팔경’ 선정  
군위군, 2019 승강기 사고대응 합..  
고매초, 프로축구선수 초청 행사  
경북도, 6월 23일까지 체험관광 콘..  
백송온천, 내달부터 물놀이장 개장  
군위로타리클럽, 환경정화 정기모..  
우보초, 교통안전 교육 실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제3기 상담대..  
찾아가는 행복한 우리 동네 사업 ..  
군위중·고, 흡연예방 및 금연 선..  
건강보험 의성군위지사 ‘반부패·..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