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행정 사회 정치/경제 교육/문화 인물 자치행정 농업 행사 사회일반 지방의회 지역경제 정치일반 경제일반 교육 행사 기획/특집 스포츠 문화일반 사람들 향우소식 독자마당 구인구직 화촉
최종편집:2019-02-14 오전 10:37:27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교육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부계중, 외국인과 함께 하는 문화교실
붉은 석류의 나라 이란을 배우다
2018년 10월 25일(목) 20:28 [N군위신문]
 
부계중학교(이장석)는 지난 24일 외국인과 함께하는 문화교실(Cross-Culture Awareness Program)를 실시했다.

ⓒ N군위신문

이 프로그램은 다문화 이해교육을 통해 학생들에게 21세기에 필요한 국제적인 감각과 세계시민의식( Global Citizenship)을 길러주기 위해 대구대학교와 협력하여 2013년부터 실시해오고 있다.

이날은 같은 아시아대륙에 있는 나라이기는 하지만 한국인들에게는 다소 낮선 나라인 ‘이란’ 출신 ‘Shabnam Sghamoradi’선생이 부계중학교를 방문했다.

‘Shabnam Sghamoradi’ 선생은 이날 화려하고 정교한 무늬를 가진 이란 북쪽지방 전통 옷을 가져와 학생들에게 자세히 설명해 주었다. 그리고 이날 쓰고 온 ‘히잡(Hijab)’에 대한 설명에 학생들은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히잡(Hijab)’ 문화에 대한 이해도 넓혔다. 또한, 이슬람 국가들의 음식문화에 대한 많은 지식을 배우기도 했다.

ⓒ N군위신문

Shabnam Sghamoradi 선생은 10년 전 ‘대장금’ 이라는 한국 드라마를 보며 한국에서 공부하는 꿈을 키워 왔고, 올해 그 꿈을 이루었다는 선생의 설명을 들은 한 학생은 “이란 젊은이들에게 우리나라 드라마와 ‘K-pop’이 잘 알려져 있다는 뉴스를 듣기는 했지만, 실감하지 못했는데, 실제 선생님말씀을 들으니 기분이 매우 좋고 어깨가 으쓱해져요.”라고 말했다.

이날 수업은 ‘이란’의 역사와 문화를 현지인에게 직접 들어봄으로써 그 나라를 이해하며 더불어 문화의 다양성에 대한 인식을 증진 시키는 특별한 시간이 되었다.

외국인과 함께하는 문화교실에 대한 학생들의 기대와 관심이 매우 높아 교육적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되며, 학생들이 다른 사회, 종교, 문화적 배경을 지닌 사람들을 이해하고 열린 마음으로 대할 수 있는 성숙한 자세를 배울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다.
admin 기자  
“언론사 & 단체 명훈”
- Copyrights ⓒN군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N군위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N군위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군위군 정기인사 단행
김영만 군위군수 2019년 새해 설계
군위군, 시무식 개최
경북도, 올해 마을단위 LPG배관망 ..
군위군, 제24대 김기덕 부군수 취임
군위군,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
군위署, 2019년 시무식과 함께 “힘..
겨울, 난방기기 화상 조심
군위군, 동절기 전통시장 화재예방 ..
고로면 이장협의회, ‘사랑의 라면..

최신뉴스

군위署, 강압적 졸업식 뒤풀이 예..  
군위교육지원청, 전입·신규교사 ..  
부계초, 전교생 80여명, 교통 및 ..  
김영만 군위군수, ‘플라스틱 프리..  
경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  
道농수위, 농어촌 혁신성장 원년의..  
우보초, 칭찬장터에서 꿈은 키우고..  
초·중학교 입학생, 입학 전 예방..  
경북 표준지 공시지가 결정·공시  
“잦은 밤샘작업은 피하세요”  
군위군산림조합, 설 맞이 사랑나눔..  
우보초, 해설이 있는 작은 음악회 ..  
“활력 넘치는 군위군을 위해 뭉쳤..  
군위군, 부서간 칸막이 제로(ZERO)..  
경북도, 올해 지역개발사업에 총 8..  


인사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 길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 기사제보
 상호: N군위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500 / 주소: 경북 군위군 군위읍 동부2리 429-1번지 (우)716-804 / 발행인.편집인: 사공화열
mail: kunwinews@hanmail.net / Tel: 054-383-7000 / Fax : 054-383-52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상북도 아00132 / 등록일 : 2010년 5월 1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사공화열
Copyright ⓒ N군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